open all | close all

 무당벌레


  정민기 (시 쓰는 필명; 최승리)



  무당벌레가 날아왔다 나는 무당은 싫지만, 무당벌레는 싫지 않다 무당벌레는 내 손가락을 기어올랐다 내 손을 잠시 빌려주며, 내 시간도 잠시 빌려주었다 손등까지 기어올라 내게 간지러운 웃음을 선물했다 나는 그 선물을 기꺼이 받아 넣었다 그러면서 무당벌레의 등을 내려다보았다 검은 점이 중앙에, 삼각형 모양으로 세 개가 있고, 양쪽에 두 개씩 있다 모두 일곱 개의 점이 있어 무당벌레는 벌레 중에서도 드물게 진지한 것 같다 무당벌레가 날아갔다 무당이 싫은 나였지만, 무당벌레는 싫지 않아

 

 

 

 - 최근에 출간한 두 번째 동시집이 인기가 많아, 서점에서 일시품절과 재입고 되고 있습니다. 3월 셋째 주, 주간 베스트로 선정되었습니다. 아직 많이 부족합니다.

엮인글 :
이 게시물을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
공지 회원 자유게시판 입니다. 단, 광고글은 사절 합니다 ChungFamily 2010-11-22 2153
30 처음 뵙겠습니다 문헌공파 62대손 입니다 (__) [3] 문헌공파62대손 2015-03-31 684
29 오보 바로쓰기 [2] 송암 2015-03-18 623
28 문의드립니다. [1] 대장 2015-03-06 105
27 증조모,고조모님의 함자를 알고 싶습니다 [4] 따오옌 2014-07-14 710
26 안녕하세요 69대손 정경균입니다. [1] 정경균 2014-06-07 676
25 붕어 바닥낚시 채비 및 찌맞춤 file ChungFamily 2014-04-02 1119
24 호피무늬가 온다 / 정민기 詩 [2] 별밤지기정민기 2013-11-08 670
23 추석~~ [2] 정호 2012-09-29 846
22 참의공16대손정윤호입니다..~~꾸벅~~ [2] 정호 2012-08-28 995
21 나의 조상 뿌리를 체계적으로 정리하고 싶어서~ [3] 수수 2012-07-27 1524
20 인사드립니다 [3] 우담 2012-07-21 1149
19 이런곳도 있었군요! [1] 국화송이 2012-04-29 1657
18 (향토문화) 전라남도 곡성군 하늘나리 마을 [1] 신공정훈 2012-04-15 1564
» 창작시- 무당벌레 별밤지기 2012-03-23 1129
16 창작시- 빗물 별밤지기 2012-03-23 737
15 시림군 정년鄭年 장군. [1] 신공정훈 2011-11-27 2085
14 68대손 졍병화입니다 [1] 정병화 2011-11-18 989
13 문헌공파 70세손 정종웅 입니다~ [1] 70대손만만세 2011-09-13 1371
12 문헌공파 68세손 정병욱 입니다 [1] 정병욱 2011-08-19 1275
11 ASCII CODE 표 ChungFamily 2011-07-05 60046